페이지상단으로이동

[여시재는 지금] 소프트뱅크가 말한다, 한국 벤처가 투자받는 법

2019.05.23

일본 최대 IT기업 소프트뱅크 는 통신사이자 소프트웨어 총판이자 일본 프로야구 구단주입니다. 요즘은 ‘투자 회사’로 더 잘 알려졌죠.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은 세계가 주목하는 투자계 큰손입니다. 20여 년 전 중국의 인터넷 사용 확산을 미리 예견하고, 중국 상거래 업체 알리바바 에 200억원을 투자했는데, 그 투자금은 현재 150조원으로 불었습니다.

2017년 설립된 소프트뱅크의 기술투자펀드가 바로 ‘비전펀드’입니다. 자본금은 100조원이고, 손 회장은 곧 제 2의 비전펀드 를 만들겠다고 선언하기도 했습니다. 쿠팡 말고도 한국 기업과 스타트업이 비전펀드의 비전펀드의 투자를 받을 수 있을까요? 아시아 지역 투자를 총괄하는 문규학 매니징파트너에게서 답을 들어봅니다. 지난 4월 여시재가 주최한 ‘M&A를 통한 개방형 혁신’ 미래산업토론회 에서 논의된 내용을 영상에 담았습니다.

▷여시재 유튜브 채널 구독하기: https://bit.ly/2JF91wL

▷여시재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yeosijae/

▷여시재 홈페이지: https://www.yeosijae.org/

▷여시재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http://pf.kakao.com/_xmHpVj

#여시재 #이광재 #문규학 #미래산업토론회 #소프트뱅크 #마윈 #손정의 #비전펀드 #비젼펀드

※ 상기 동영상은 누구나 사용 가능하며, 이용 시 반드시 출처를 표기해 주시기 바랍니다.

표기없이 사용하실 경우 발생하는 불이익에 대해 책임질 수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 저작권자 © Yeosija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