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연구원 외부 기고
출처 제목 작성일
코리아타임스 Sustainability: agenda for human renewal (지속가능성: 인간 재개발을 위한 아젠다)

April 22 marked the 51st Earth Day, and on that day United States President Joseph Biden hosted his first summit on climate change in line with this year's theme, "Restore Our Earth." This reflects the mounting concern over the global unsustainability crisis facing humanity.

2021.05.10
동아일보 [김도연 칼럼] 과학적 사고와 합리적 결정, 정치인에게 필요하다 (2021.4.22일자)

1967년 과학기술처 발족 이후 한국의 경제 발전 동력된 과학기술 합리적 사고 키우는 미래 번영의 근간 과학 분야 제대로 대우하는지 돌아봐야

2021.05.10
중앙일보 [염재호 칼럼] MZ세대의 정치적 해일 (2021.4.21일자)

4·7 보선에 나타난 정치적 해일 누적된 실정에 드러난 민심이반 정치적 지각변동의 전조 현상 여야 모두 겸손히 해일 대비해야 [출처: 중앙일보] [염재호 칼럼] MZ세대의 정치적 해일

2021.05.10
코리아타임스 Perfect storm of threats against human race (인류에 대한 맹렬한 위협) (2021.4.11일자)

The human race is facing the biggest threat of an unprecedented self-destructive force created by people. Since last year, a group of world-renowned scientists called the Bulletin of the Atomic Scientists has set the doomsday clock at only 100 seconds to midnight, which denotes the biblical moment of self-destruction. This is the worst level seen over the last seven decades since the scientists started the clock in 1947.

2021.05.10
동아일보 [김도연 칼럼] 대학의 미래, 미래의 대학 (2021.3.25일자)

‘벚꽃 피는 순서로 문 닫는다’ 초유의 대학 정원 미달 사태 학령인구 감소 대학 경쟁력 악화 ‘강소대학’ 발전만이 생존의 길 혁신적 대학교육 고민할 시기다

2021.05.10
중앙일보 [염재호 칼럼] 생활의 정치와 젊은 도시 서울 (2021.3.24일자)

미래 경쟁력 높은 젊은 도시 서울 정당이나 이념보다 삶의 정치로 100만 대학생을 위한 정책도 필요 기숙사교통비 지원 공약도 나와야 [출처: 중앙일보] [염재호 칼럼] 생활의 정치와 젊은 도시 서울

2021.05.10
코리아타임스 Korea-Japan relationship: a case for de-politicization of diplomacy (외교 탈정치화 사례로 본 한일관계) (2021.3.14일자)

Among all sets of bilateral relationships between the countries in Northeast Asia, the Republic of Korea (ROK)-Japan relationship is by any account the most grossly underperforming. The gap between its potential and the reality is huge. Unfortunately, the gap is growing due to the failure of the political leadership to look forward and lead the public toward the future. This failure has done the peoples of the two countries a great disservice, as the rationale is abundant for a robust ROK-Japan relationship. But the reality is far afield, often afflicted with serious bumps caused by the latent ghosts resurrected from past history by revisionist fervor.

2021.05.10
1 2 

미디어 문의

미디어 관련 문의는 아래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